기사최종편집일 2022-07-01 07:01
스포츠

"벽이 돌아왔다" 김민재, 튀르키예 복귀...UCL 예선 준비

기사입력 2022.06.21 15:13 / 기사수정 2022.06.21 16:15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여러 빅클럽들과 연결돼 있는 김민재가 튀르키예로 복귀했다.

페네르바체 소식을 전하는 페네르콜릭 계정은 21일(한국시간) 튀르키예 이스탄불에 도착한 김민재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민재는 마스크를 턱에 걸친 채 한 남성과 포즈를 취했다. 계정은 "왔다, 벽이 왔다"라며 반가워했다. 

김민재가 튀르키예로 복귀한 건 지난 5월 7일 오른쪽 발목 수술을 위해 한국에 입국한 뒤 약 한 달 반 만이다. 그는 리그 3경기를 앞두고 수술과 재활을 위해 일찍 시즌을 마쳤다. 

김민재는 지난 2021/22시즌 베이징 궈안에서 튀르키예 페네르바체로 이적하며 유럽 무대에 진출했다. 그는 곧바로 튀르키예 쉬페르리그 최고의 수비수 중 한 명으로 거듭났다. 그는 쉬페르리그 30경기, 2,584분을 출장했다. 곧바로 그는 나폴리, 에버튼 등 빅클럽들의 관심을 받기 시작했다.

김민재는 시즌을 치르면서 발목 통증이 심해지면서 수술이 불가피해 일찍 시즌을 마친 것이다. 그의 결장은 페네르바체는 물론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에도 영향을 미쳤다. 파울루 벤투 축구 대표팀 감독은 부상으로 인해 김민재를 발탁하지 못했고 이에 따라 6월 A매치 4연전에 수비 불안이 드러나는 결과를 맞았다. 

페네르바체의 2022/23시즌은 일찍 시작한다. 지난 시즌 2위를 차지해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예선 진출권을 얻은 페네르바체는 지난 15일 스위스 니옹 UEFA 본부에서 열린 2022/23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2차 예선 대진 추첨 결과 디나모 키이우와 만나게 됐다.

UEFA 챔피언스리그 초기 라운드 준결승과 결승이 6월 21일, 24일 진행되고 7월 6일과 7일에 1차 예선 1차전, 13일과 14일 2차전이 열린다. 2차 예선 1차전은 20일과 21일 열리고 2차전은 27일과 28일 진행된다. 페네르바체는 원정 1차전 후 홈에서 2차전을 치른다. 

새로운 감독 조르제 제주스가 합류한 페네르바체는 15일부터 첫 훈련을 시작해 이른 시즌 시작을 준비했다. 김민재 역시 튀르키예로 건너가 챔피언스리그 예선 무대를 위해 몸만들기에 돌입할 전망이다.

사진=페네르콜릭 SNS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